UPDATED 2023.3.25 토 15:22
상단여백
HOME 보도자료
넥슨, 모바일 게임 개발사 ‘펄사 크리에이티브’에 전략적 투자
김한준 기자 | 승인 2016.11.25 14:17

넥슨(대표 박지원)은 모바일게임 개발사 ㈜펄사 크리에이티브(대표 강재준, 박상준, 정준호)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고 25일 밝혔다. 이와 함께 펄사 크리에이티브에서 개발중인 신작 ‘프로젝트 린(Project Lyn, 가칭)’의 글로벌 서비스 판권을 확보했다.
 
2014년 9월 설립된 펄사 크리에이티브는 前 엔씨소프트 리니지 2 정준호 아트디렉터, 前 웹젠 강재준 기술위원회 테크니컬디렉터, 前 NHN게임즈 박상준 그래픽 팀장을 주축으로, 대형 MMORPG와 온라인·모바일 게임 개발 경험이 풍부한 개발진이 포진한 유망 모바일 게임사다.
 
‘프로젝트 린’은 150여 종의 캐릭터를 획득해 강화 및 육성하며 유저들간 커뮤니티를 구성하고, 다수 인원이 협동, 경쟁할 수 있는 수집형 RPG로, 아트 디렉터로서의 개발 경험이 풍부한 정준호 공동대표만의 독특한 그래픽 연출기법이 특징이다. 
 
넥슨 박지원 대표는 “다양한 경험을 가진 우수한 개발자들을 기반으로 탄탄한 개발력을 지닌 펄사 크리에이티브와 협력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공고한 파트너십을 토대로 신규 모바일 프로젝트의 성공적인 퍼블리싱을 진행하고 글로벌 시장에 안착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펄사 크리에이티브 박상준 공동대표는 “넥슨과의 파트너십은 신작 프로젝트 개발에 전념할 수 있는 큰 계기가 될 것”이라며, “국내·외 모든 이용자들이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콘텐츠의 완성도를 높이겠다”라고 말했다.

 

김한준 기자  endoflife81@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