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8.19 금 18:58
상단여백
HOME 보도자료
카카오게임즈, 신작 '신인왕좌' 서비스 한다.
김지만 기자 | 승인 2016.12.23 12:48

카카오게임즈는 23일, 123게임즈와 취혹과기에서 개발 중인 3D 웹게임 '신인왕좌(THRONE OF GOD)'의 국내 공동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
 
MMORPG '신인왕좌'는 약 100명의 인원이 투입된 대형 3D 웹게임으로, 인간과 마족 사이에 벌어진 치열한 전쟁을 방대한 콘텐츠로 녹여냈다. 이 게임은 올 여름 실시된 중국 내 첫 CBT를 통해, 눈길을 사로잡는 화려한 연출과 타격감 넘치는 전투를 선보여 좋은 반응을 얻은 바 있다.

이번 계약에 따라, 카카오게임즈와 123게임즈는 '신인왕좌'의 성공적인 한국 서비스를 위한 공조 관계를 구축하고, 2017년 상반기 출시를 목표로 준비 작업에 착수했다. 양사는 본 게임의 현지화 작업, 사업, 마케팅, 운영 등 전반적인 서비스에 함께 힘을 모아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
 
카카오게임즈 조계현 대표는 “신인왕좌는 웹 브라우저를 통해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장점은 기본, 웹게임으로 보기 힘들 정도의 수준 높은 그래픽과 다채로운 즐길 거리까지 갖추고 있는 만큼, 국내 이용자들에게 제대로 어필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며, “검은사막, 에오스 등의 PC 게임을 성공적으로 서비스 해온 노하우를 토대로, 신인왕좌의 안착을 위해 힘 쓸 것”이라고 전했다.
 
123게임즈 신동준 대표는 “퍼블리싱 파트너인 카카오게임즈와의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신인왕좌의 성공을 일궈내겠다“며, “취혹과기의 검증된 개발력을 통해 기존 웹게임의 한계를 뛰어넘었다고 평가 받고 있는 신인왕좌가 123게임즈와 카카오게임즈의 든든한 지원을 받아 다양한 연령대의 게이머들에게 사랑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지만 기자  ginshenry@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