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7.5 화 21:46
상단여백
HOME 인사이트 최신뉴스
넥슨, 추콩과 ‘영웅의 군단’ 중국 서비스 계약
정나래 기자 | 승인 2014.07.30 16:19

㈜넥슨(대표 박지원)은 30일 중국 게임 퍼블리셔 추콩(대표 천하우츠)과 ㈜엔도어즈(대표 신지환)가 개발한 모바일 FULL 3D MMORPG ‘영웅의 군단’의 중국 서비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영웅의 군단’은 화려한 3D 그래픽과 정통 MMORPG의 재미를 모바일 플랫폼에 그대로 담아낸 게임으로, 지난 2월 국내 정식 출시 후 구글플레이 최고 매출 순위 10위권을 유지하는 등 꾸준히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 계약으로 넥슨은 중국 모바일 게임 기업 추콩을 통해 ‘영웅의 군단’을 중국 본토에 서비스하게 되었으며, 다양한 인기 모바일 게임을 개발 및 서비스해온 추콩과의 협력을 통해 중국 유저들의 성향에 맞는 콘텐츠를 선보이기 위한 현지화 작업을 이어갈 예정이다.

넥슨 박지원 대표는 “국내에서 정통 모바일 MMORPG 장르 흥행을 이끈 영웅의 군단을 중국시장에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추콩과의 긴밀한 협업으로 중국 유저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현지화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추콩 천하우츠 대표는 “한국에서 검증된 고품질 모바일 게임 영웅의 군단에 대한 중국 유저들의 기대감이 크다”며, “중국 내 모바일 게임 개발 및 서비스 노하우를 살려 많은 중국 유저에게 영웅의 군단만의 재미를 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추콩은 누적 4억 다운로드를 기록한 중국의 국민 게임 ‘피싱조이’의 개발사이자 다수의 한국, 일본 게임들을 퍼블리싱한 경험이 있다. 또한, 전세계 iOS, 구글플레이 인기 게임들에서 사용된 모바일 게임 엔진 ‘코코스’를 개발한 기업으로, 게임 개발부터 퍼블리싱까지 다양한 사업 분야를 아우르고 있다.

20140730155318_2242.jpg

정나래 기자  lemoni1202@naver.com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나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