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7 수 17:43
상단여백
HOME 기획 블소 레볼루션
블소 레볼루션, 원작의 ‘전투’와 ‘경공’, '스토리'를 담다
김동준 기자 | 승인 2018.10.11 17:39

넷마블이 2번째 레볼루션 타이틀인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으로 다시 한 번 국내 모바일게임 시장에 혁명을 일으킬 준비를 마쳤다.
  
넷마블은 11일,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게임의 콘텐츠에 대한 소개와 향후 사업 전략에 대해 소개하는 자리를 가졌다.
  
먼저 연단에 오른 넷마블 권영식 대표는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은 레볼루션이라는 타이틀로 출시되는 넷마블의 2번째 게임이다. 레볼루션에는 전작의 가치를 뛰어넘겠다는 의지가 담겨있다.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으로 ‘리니지2 레볼루션’ 이상의 가치와 결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의 개발사인 체리벅스 정철호 대표는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이 업계와 많은 유저들의 주목을 받는 게임이기에 부담감이 컸다. 블레이드앤소울을 모바일로 재현하면서, 새로운 혁신을 더하기 위해 고민했다. 넷마블과 함께 전 세계 유저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게임을 만들어나가겠다.”라며 각오를 밝혔다.
  
현장에서 공개된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의 강점은 원작의 완벽한 구현이다. 우선 스토리의 경우 원작의 방대한 스토리를 모두 담아내기엔 현실적으로 어려움이 있기 때문에, 메인 스토리에 집중해 콤팩트한 구성을 만들었다. 또한 원작과 동일한 성우 보이스를 활용한 약 150종 이상의 시네마틱 영상은 게임에 몰입감을 더할 것으로 보인다.

캐릭터는 ‘검사’, ‘권사’, ‘역사’, ‘기공사’로 구성된 4개 직업과 ‘진족(남,여)’, ‘곤족(남)’, ‘건족(여)’, ‘린족(남,여)’ 6종으로 구성된다. 직업은 추후 업데이트로 지속적인 추가가 이뤄질 계획이다.
  
원작의 아이덴티티인 ‘경공’은 최대한 간편하게 조작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두 개의 버튼으로 자유로운 조작이 가능하며, 경공을 사용해야만 도달할 수 있는 장소에 보물상자를 배치하는 등 개성을 살렸다.
  
전투 역시 경공과 비슷한 기조로 개발됐다. 직업별 최소 30종 이상의 무공이 존재하며, 이를 조합해 하나의 버튼으로 다양한 연계기를 사용할 수 있다. 특히 무공의 움직임이 자연스럽게 연결되도록 ‘무빙액션’을 추가해, PvP 콘텐츠인 ‘비무(1:1, 2:2 모드)’를 플레이할 때 대전액션 게임을 플레이하는 듯한 느낌을 전달한다.
  
강화된 커뮤니티 요소 역시 주목할 만하다.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의 커뮤니티는 ‘마을’에서 시작되어 ‘문파’와 ‘세력’으로 자연스럽게 확장되는 구조다. 기본적으로 컨디션 시스템이 존재하기 때문에, 모든 유저는 필드에서 사냥을 한 후 마을에 돌아와 휴식을 취해야 한다. 마을에 돌아와 쉬는 과정에서 유저들은 자연스럽게 상호작용을 하게 되며, 이렇게 모인 유저들은 필요에 의해 집단을 형성하게 되고 이는 문파로 이어진다.

문파에 가입한 유저들은, 마을에 위치한 문파 하우스에 방문할 수 있다. 문파 하우스에서는 문파원들 간 친목을 다지는 행위나, 문파 하우스를 꾸미는 플레이가 가능하다. 이 밖에도 문파원들과 함께 ‘4인 파티던전’을 공략하거나, ‘16인 레이드’에 도전하는 등 협력을 통해 보다 빠른 성장을 도모한다.
  
이러한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의 커뮤니티를 기반으로 한 성장은 최종적으로 세력전쟁에 영향을 미친다. 세력전쟁은 매주 진행되며, 한 주 동안 각 세력에 속한 모든 세력원들의 세력 점수가 합산되기 때문에 협동이 강조된 콘텐츠다. 세력전쟁에 참여한 세력원들은 총 10 단계로 구분된 등급을 주 단위로 부여받는데, 높은 등급일수록 더 큰 권한과 혜택을 받게 된다. 

세력전쟁의 승패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콘텐츠는 ‘오픈필드 세력전’이다. 500 대 500으로 하루에 한 번 진행되는 오픈필드 세력전은 전략을 세우고 역할을 분담하는 것이 핵심이다. 지스타 2017에서 공개된 시연버전에 비해, 전략적인 요소가 추가된 만큼 다채로운 전투를 경험할 수 있다. 
  
한편,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은 12월 6일 정식출시되며 넷마블은 10월 11일부터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 사전예약과 서버 및 캐릭터명 선점 이벤트를 진행한다.

김동준 기자  kimdj@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