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5.21 화 19:41
상단여백
HOME 기획 넥슨 지스타2018
원작의 사라진 추억을 담다, ‘테일즈위버M’ 체험기
김동준 기자 | 승인 2018.11.15 12:00

지스타 2018 넥슨 부스에서 체험할 수 있는 ‘테일즈위버M’은 원작을 즐긴 유저들의 향수를 자극할 수 있는 콘텐츠가 강점이다.

현재 원작에 없어진 오리지널 스토리 ‘에피소드1’을 그대로 복원해서 퀘스트로 구성했다. 시연버전은 원작의 캐릭터인 ‘루시안’, ‘보리스’, ‘티치엘’, ‘밀라’를 플레이할 수 있는데, 캐릭터마다 고유의 프롤로그와 스토리를 경험할 수 있다.

원작 그대로 구현된 도트 그래픽 역시 눈길을 사로잡는다. 최근 출시된 MMORPG처럼 화려한 그래픽으로 배경과 캐릭터를 그려낸 것은 아니지만, 도트 그래픽 특유의 감성과 함께 원작의 분위기를 확실하게 구현했다.

뷰티샵은 캐릭터를 꾸밀 수 있는 다양한 아이템을 제공한다. 모자, 얼굴, 상의, 하의 등으로 구성된 총 8가지 아바타를 입힐 수 있는데, 과거 싸이월드의 캐릭터를 꾸미는 것 같은 감성을 느낄 수 있다.

전투시스템은 조작 편의성에 집중했다. 공격 슬롯은 기본공격과 회피기, 4개의 스킬로 일반적인 구성을 취하고 있는데, 더 많은 스킬을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스킬 연계등록’ 기능을 지원한다.

하나의 슬롯에 최대 5개의 스킬을 등록할 수 있으며, 연계등록이 가능한 스킬의 개수는 캐릭터의 레벨에 따라 늘어난다. 특히, 슬롯에 등록된 스킬들 간의 계열이 동일할 경우 추가적인 데미지 및 버프 효과를 얻을 수 있기 때문에 무작정 슬롯에 스킬을 배치하기보다 전략적인 구성을 갖춘다면 효율적인 전투를 펼칠 수 있다.

세부적인 콘텐츠는 ‘챕터던전’, ‘스토리던전’, ‘요일던전’, ‘시련의탑’, ‘협동던전’, ‘룬던전’으로 구성된 것을 확인할 수 있는데, 시연버전에서는 챕터던전과 스토리던전만 플레이가 가능하다.

일종의 인던 역할을 하는 챕터던전에서는 ‘뚜뚜킹의 시련’과 ‘젤리킹의 레어’를 플레이할 수 있다. 강력한 보스가 등장하지만, 시연버전 캐릭터의 성장을 고려하면 누구나 쉽게 클리어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스토리던전은 테일즈위버M만의 차별화된 콘텐츠로 새로운 이야기와 함께 보상으로 몬스터카드를 수집할 수 있다.

최근 하이엔드 그래픽을 앞세운 MMORPG가 모바일게임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데, 2D 도트 그래픽으로 과거의 향수와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테일즈위버M이 얼마만큼의 경쟁력을 갖추게 될지 향후 행보가 기대된다.

김동준 기자  kimdj@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