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5 화 22:07
상단여백
HOME 보도자료
[이벤트&소식]검은사막 모바일, 격투가 사전 이벤트 실시 및 펍지주식회사, PAI 2019 중계진 공개
송진원 기자 | 승인 2019.01.03 16:41

던브레이크xRO콜라보, 티저 이미지 공개

그라비티는 자사가 서비스하고 대만 개발사 아우어 미디어&엔터테인먼트에서 개발한 모바일 액션 RPG ‘던브레이크xRO콜라보’의 정식 출시에 앞서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티저 이미지에서는 기존 모바일 게임 ‘던브레이크’의 대표 캐릭터 ‘아니스’, ‘헤일리’와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캐릭터 ‘화이트스미스’, ‘아처’ 등 역동적으로 표현됐다. 

특히,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캐릭터를 8등신으로 적용한 그래픽은 원작 팬들의 눈길을 사로 잡을 것으로 예상된다.

블러디, 사전예약 100만 돌파

에그게임즈(대표 라진규)는 ShouYou Network Technology가 개발하고, 자사가 2019년 1분기 서비스 예정인 모바일 MMORPG ‘블러디:헌팅월드(이하, 블러디)’의 사전예약 참여자가 100만 명을 돌파하며 흥행에 청신호를 보내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사전예약 참여자 수 100만을 돌파한 ‘블러디’는 이를 기념하여 공식카페 가입을 하면 선착순 1만명에게 컵라면 기프티콘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 외에도, 사전예약을 통해서는 참여자 전원에게 루비와 골드, 랜덤보석상자를 모두 증정하고, 사전예약 참여자 중 추첨을 통해서는 LG 사운드바 에디션, 닌텐도 스위치 포켓몬 에디션을 증정한다.

마녀병기, 대표 이미지 공개

이펀컴퍼니(대표 이명)는 Suikinrei Entertainment Co.Ltd에서 개발하고 자사에서 국내 서비스 예정인 모바일 액션 RPG ‘마녀병기’의 대표 이미지를 공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에 공개한 ‘마녀병기’ 대표 이미지는 주인공 캐릭터의 두 가지 모습이다. 소녀로 변하기 전 소년의 모습과 소녀로 변한 후 당황한 주인공의 모습이 이미지로 표현됐다. 

펍지주식회사, PAI 마카오 2019 방송 플랫폼·중계진 라인업 공개

펍지주식회사(대표 김창한)가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의 아시아 국제 이스포츠 대회인 ‘PUBG ASIA INVITATIONAL MACAO 2019 (펍지 아시아 인비테이셔널 마카오 2019, 이하 PAI 마카오 2019)의 방송 플랫폼 및 중계진을 공개했다.  

총 상금 50만 달러와 아시아 최강팀의 자존심을 걸고 아시아 전 지역 16개 팀이 출전하는 PAI 마카오 2019는 1월 10일(목)부터 12일(토)까지 진행되며, 매일 오후 5시(한국 시간) 트위치, 유튜브, 아프리카TV, 네이버TV, 카카오TV를 통해 시청 가능하다. 

지난 PUBG GLOBAL INVITATIONAL 2018(펍지 글로벌 인비테이셔널 2018/PGI 2018)에서 처음 선보인 팀 전용 옵저빙 피드 시스템을 이번 PAI 마카오 2019에 출전하는 한국 팀에도 적용해, 한국 팀을 응원하는 팬들이 한국 팀 전용 피드를 통해 시청하거나 자신이 응원하는 팀의 대결 장면을 집중적으로 시청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검은사막 모바일, 신규 클래스 ‘격투가’ 사전이벤트 실시

펄어비스(대표 정경인)가 개발하고 서비스 중인 검은사막 모바일의 2019년 첫 번째 신규 클래스는 ‘격투가’로 결정하고 사전예약 이벤트를 오늘부터 실시한다.

사전예약 이벤트 참여를 희망하는 유저는 마을에 등장한 이벤트 NPC에게 사전예약 수락과 함께 격투가의 힘을 되찾는 것을 도와주는 임무를 받으면 된다. 임무 수행을 완료하면 유물파편, 토벌 추천서 등 캐릭터 성장과 관련된 아이템이 담긴 ‘격투가 사전예약 패키지’를 수령 받는다.

이 외에도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신규 월드 우두머리 ‘격노한 베그’가 추가됐다. 매주 목요일 세렌디아 북부평원에서 출현하며, 공략 성공시 확률적으로 심연등급 장비 ‘베그의 장갑’을 얻을 수 있다.

송진원 기자  sjw@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