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2.14 금 20:48
상단여백
HOME 보도자료
블리자드, 넥슨과 함께 '네코제X블리자드' 개최
송진원 기자 | 승인 2019.03.08 11:24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오는 5월 진행될 ‘2019 플레이엑스포(PlayX4)’에서 넥슨과의 협업을 통해 ‘네코제X블리자드’를 개최, 이 행사에 함께 할 아티스트 모집을 위한 참가 접수가 시작됐다고 8일 밝혔다.

오는 5월 11~12일 이틀간 ‘2019 플레이엑스포(PlayX4)’에서 열리는 네코제X블리자드는 블리자드와 넥슨의 게임 팬들이 오버워치,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메이플스토리 등 양사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해 만든 2차 창작물을 교류하는 콘텐츠 축제로 누구나 무료로 방문할 수 있다.

게임을 사랑하는 많은 팬들이 자신이 좋아하는 게임을 테마로 만들어진 다양한 팬 아티스트들의 창작물을 더욱 큰 무대에서 더욱 많은 이들과 함께 즐기고 나눌 수 있도록 마련된 네코제X블리자드의 아티스트 모집 분야는 만화·소설을 포함해 개인 상점, 코스튬 플레이, 뮤지션, 아트워크 등 총 5개다. 지원자 모집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3월 25일까지 진행되며 최종 참가자 발표는 27일, 오리엔테이션은 30일에 진행될 예정이다.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이러한 IP에 기반한 소설, 만화, 애니메이션은 물론이고 영화, 머천다이징 제품들을 선보여 왔으며  팬들이 블리자드의 IP를 함께 기념할 수 있도록 한국에서는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무법항 거래소, 오버워치 팬 페스티벌과 같은 행사를 개최해 왔다.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는 방대한 세계관을 활용해 ‘무법항 거래소’를 지난 2년간 개최해 왔으며 열혈 와우저부터 ‘와린이’까지 수많은 팬들의 호평을 받으며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대표 축제 중 하나로 자리매김했다. 지난 해 5월 열린 무법항 행사에는 하루 동안 2만3천여명의 와우저들이 축제에 참여한 바 있다. 또한 작년 8월 부산을 배경으로 한 전장을 전세계 최초로 공개하며 화제를 모은 오버워치 팬 페스티벌은 평일임에도 불구하고 이틀간 만여명의 오버워치 팬들과 함께 개최됐다.

이들 행사는 올해에는 더욱 많은 한국의 게임 팬들 및 아티스트들과 함께 할 수 있도록 2019 플레이엑스포에서 열리는 ‘네코제X블리자드’를 통해 찾아간다. 이를 통해 오버워치부터 월드오브워크래프트까지 블리자드의 IP들을 자신들만의 아이디어로 담아낸 크리에이터들의 작품들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관련하여 자세한 정보는 블리자드 공식 홈페이지 내 블로그 포스팅(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 오버워치)에서 확인 가능하며, 행사가 시작되는 5월까지 지속적으로 세부 정보가 추가 공개될 예정이다.

송진원 기자  sjw@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