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8.24 토 01:23
상단여백
HOME 취재
액토즈소프트, 비공식 채널에서 물의 일으킨 운영팀장 퇴사 처리
김동준 기자 | 승인 2019.08.14 16:14

파이널판타지14의 국내 서비스를 담당하고 있는 액토즈소프트가 비공식 채널에서 물의를 일으킨 운영팀장을 퇴사 처리했다.

액토즈소프트는 13일, 파이널판타지14의 공식 홈페이지에서 최근 발생한 운영 이슈에 대한 2차 공식 입장을 안내했다.

공지에 따르면, 8월 9일 당시 운영팀장이 발데시온 무기고 게임 진행 방해 사건에 대한 운영 처리 내용과 관련해, 외부 커뮤니티에 개인 의견을 게재함과 동시에 개인정보를 오용한 사실이 드러났다.

이에 액토즈소프트는 지난 1차 공지에서 밝힌 것처럼 운영팀장에게 8월 9일 당시, 즉시 직위해제 및 대기 발령 조치를 내렸으며 현재는 회사를 떠난 상태다.

액토즈소프트는 “추후 외부 전문 교육기관에 의뢰하여 개인정보 보호 교육 및 관리/감독을 강화해 같은 일이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예방하겠다.”고 전했다.

김동준 기자  kimdj@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