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5 금 23:04
상단여백
HOME 취재
워크래프트 리포지드, MMR부터 맵 제작까지 전면 개편
송진원 기자 | 승인 2019.11.02 10:56

워크래프트 리포지드(이하 리포지드)가 올해 출시를 목표로 마지막 담금질을 하고 있다. 

베타 테스트 내용도 풍성하다. 언데드, 나이트엘프, 신규 멀티 플레이 모드도 테스트 기간 중에 추가될 예정이다. 워크래프트3의 핵심 모드인 커스텀 맵 제작 역시 기존 맵을 모두 포함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블리즈컨 2019 현장에서 수석 프로듀서 피트 스틸웰과 선임 애니메이터 키스 사이즈모어와 함께 리포지드의 변화에 대해 이야기를 나눠봤다. 

Q: 출시전 어떤 마무리 과정을 거치고 있는지 궁금하다
피트 스틸웰: 그래픽과 라이팅, 렌더링 등 게임의 모든 요소를 다듬고 있다. 특히 래더는 MMR이 아닌 레이팅으로 매치하는데, 종족별 MMR을 지원한다. 못하는 종족이 있더라도 부담 없이 플레이할 수 있다. 또한 커스텀 맵 제작자과 새로운 맵에 대해 조율하고 있다. PC방 혜택은 초상화 해금에 필요한 추가 점수를 제공하는 쪽으로 방향을 맞췄다. 

Q: 한국과 중국의 베타 테스트 시기가 늦춰진 이유는?
피트 스틸웰: 서버 구축과 등급 심사 문제로 늦어졌다. 
키스 사이즈모어: 언데드의 고어한 디자인이 문제가 된 지역이 있어, 조정해야 했다. 

Q: 출시일은 언제인지
피트 스틸웰: 올해 출시가 목표다.

Q: 워크래프트3로 제작한 커스텀 맵도 플레이할 수 있는지
키스 사이즈모어: 기존 맵은 모두 플레이할 수 있다. 그래픽도 기존 캐릭터 모델링을 선택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리포지드의 메이커툴을 사용한다면 캐릭터의 사이즈와 색깔 등을 직접 바꿀 수 있다. 
피트 스틸웰: 블리자드가 제작한 기존 커스텀 맵도 새로 조정해서 배포할 계획이다. 직접 다운로드했던 데모 버전 튜토리얼 미션과 프로즌쓰론의 보너스 미션도 포함한다. 

Q: 새로운 캠페인 미션도 추가하는지
키스 사이즈모어: 추가 캠페인 미션은 없다. 대신 컷씬과 캐릭터마다 걷고 뛰는 모션을 더해, 완성도를 높였다. 

Q: 워크래프트3와 월드오브워크래프트를 지나면서 바뀐 캐릭터 설정은 어떻게 반영할 계획인가?
키스 사이즈모어: 워크래프트와 월드오브워크래프트 팬들이 모두 이질감을 느끼지 않도록 주의했다. 

Q: 출시 이후, 카봇 스킨과 같은 추가 DLC 계획이 있는지 궁금하다
피트 스틸웰: 예약 구매로 얻을 수 있는 스킨이 있다. 가령 팔라딘은 7종의 모델이 추가되며, 인게임과 설정 단계에서 언제든지 바꿀 수 있다. 그래도 서비스의 완성도가 먼저니, 우선 개발에 집중할 계획이다. 

Q: 매칭 시스템의 변화를 구체적으로 설명한다면?
피트 스틸웰: 매칭은 MMR에 따라 잡히고 MMR은 그룹과 개인 수치로 나누었다. 3명의 유저가 함께 플레이를 이어간다면 그룹 MMR로 자동 책정된다. 클랜은 랭킹이 존재하지만 클랜 자체의 MMR이 작용되지 않는다. 개인 랭킹은 종족별로 기록되어, 부담 없이 도전할 수 있다.  

Q: 프로게이머 레벨은 휴먼이 강세인데, 밸런스 패치는 어떤 피드백 과정을 거쳐서 적용하는지 궁금하다
피트 스틸웰: 프로게이머뿐만 아니라 최대한 많은 레벨의 유저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스타크래프트와 워크래프트는 다른 게임이다. 1vs1보다 3vs3 대전의 풀이 더 넓고 종족도 많다. 종족 밸런스 문제는 팀에서도 인지하고 있고 조정하려 노력 중이다. 전략 대신 종족으로 얻은 승리는 개인적으로도 견디기 어렵다. 

Q: 옵저버 모드도 업그레이드되나?
피트 스틸웰: UI의 온오프 기능이 추가되며, 스플릿 스크린 기능은 아직 추가하지 않았다. 

Q: 사양은 어느 정도인지
피트 스틸웰: 정확한 사양은 아직 최적화 작업 중이라 단정하기 어렵지만 월드오브워크래프트 격전의 아제로스 정도의 사양이라 보시면 될 것 같다. 다이렉트X는 10부터 지원한다. 

송진원 기자  sjw@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