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4.1 수 17:12
상단여백
HOME 취재
한빛소프트, 신작 출시로 게임명가 재건한다
김동준 기자 | 승인 2020.01.06 16:02

한빛소프트가 그라나도 에스파다 모바일을 필두로 삼국지 난무, 퍼즐오디션, 엣지 오프 크로니클 등의 다양한 라인업으로 2020년 게임명가 재건의 시동을 건다.

한빛소프트 김유라 대표는 6일 “업무 비효율성을 줄이고 역동적인 조직문화를 통해 지난 1999년 설립해 초기 한국 게임시장 확대에 기여한 한빛소프트가 업계 맏형격인 1세대 게임사로 새로운 비전과 방향을 제시하고 선도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일정이 구체화된 타이틀은 삼국지 난무다. 1월 14일부터 프리미엄 테스트를 시작하는 삼국지 난무는 원작의 고품질 일러스트를 기반으로 한 카툰 렌더링 그래픽, 스킬 연출,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시나리오가 특징이다.

퍼즐오디션은 매치3 퍼즐에 오디션 특유의 음악과 댄스, 소셜 기능을 결합했다. 1대1 PvP와 수십 명의 유저가 함께 대결할 수 있는 배틀로얄 모드, 의상 콘텐스트, 아바타 채팅 등의 요소를 제공한다.

이 밖에도 엣지 오브 크로니클을 한국, 일본, 동남아시아에 서비스할 계획이며, 그라나도 에스파다의 모바일버전을 개발 중이다. 신규 TPS 1종은 PC 및 콘솔버전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김동준 기자  kimdj@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