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1 화 19:38
상단여백
HOME e스포츠
[LoL]C9 원거리 딜러 ‘스니키’, 은퇴 선언
송진원 기자 | 승인 2020.01.16 16:34

리그오브레전드 북미 프로팀 C9의 원거리 딜러 ‘스니키’ 재커리 스쿠데리가 은퇴를 선언했다. 

C9은 16일 SNS로 스니키의 은퇴 소식을 발표했다. 2013년부터 C9 소속으로 활동한 스니키는 팀의 리그 2회 우승, 월드 챔피언십 7회 진출을 견인하며, ‘더블리프트’ 피터 펭과 함께 LCS 대표 원거리 딜러로 평가받았다. 선수 생활을 마무리한 스니키는 C9의 고문으로 활동할 계획이다. 

C9 잭 에티엔 CEO는 “스니키와 함께한 7년은 놀라운 경험이었다”라며 “스니키가 고문으로서 C9에 남아 있어 매우 흥분되고 팀과 선수 모두 성공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스니키는 “결정을 내리기까지 많은 고민을 했고 풀타임 스트리밍으로 새로운 도전에 나설 예정이다”라며 “여전히 경쟁심이 남아있기 때문에 이번 발표가 영구적인 은퇴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복귀의 여지를 남겼다.

송진원 기자  sjw@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