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2.17 월 23:00
상단여백
HOME e스포츠
[LCK]리빌딩 거친 한화생명 e스포츠, T1과 맞붙는다
송진원 기자 | 승인 2020.02.07 14:56

한화생명 e스포츠가 2020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첫 상대로 T1과 일전을 치른다. 

한화생명 e스포츠는 스프링 시즌을 위해 선수와 감독, 코치진을 대거 교체하면서 대대적인 리빌딩을 단행했다. 월드 챔피언십 우승 경험을 보유한 ‘큐베’ 이성진, ‘하루’ 강민승과 함께 지난해 최정상급 서포터로 평가받았던 ‘리핸즈’ 손시우를 영입했다. 또한 ‘라바’ 김태훈은 미드에서 바텀 라이너로 포지션 변경을 단행했다. 

많은 변화가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한화생명 e스포츠의 호흡은 우승팀 아프리카 프릭스와 견줄 정도다. 케스파컵에서 공격적인 플레이를 기반으로ESC와 KT 롤스터에게 20킬 이상 기록하고 승리했으며, 상승세를 몰아 아프리카 프릭스를 상대로 한 세트를 빼앗는 성과를 올리기도 했다. 

한화생명 e스포츠를 상대하는 T1 역시 만만치 않은 상대다. 리빌딩을 거친 T1도 담원 게이밍과의 대결에서 승리해, 자신감을 얻은 상황이다. 경기 중 의사소통이 미흡한 약점이 관찰되기도 했지만 새롭게 합류한 ‘로치’ 김강희, ‘커즈’ 문우찬과 기존 팀원의 호흡이 좋은 시너지를 발휘하기도 했다. 

한화생명 e스포츠와 T1과의 대결 이후에는 KT 롤스터와 DRX와의 경기가 진행된다. DRX는 징계로 인해 출전할 수 없는 ‘도란’ 최현준 대신 ‘쿼드’ 송수형을 투입할 예정이다. 

송진원 기자  sjw@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