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2.17 월 23:00
상단여백
HOME 업데이트&출시
에픽세븐, 월드 아레나 프리시즌 시작 및 세븐나이츠, 신화각성 업데이트
송진원 기자 | 승인 2020.02.07 16:15

뮤 온라인, ‘2020년 스피드 서버’ 오픈

웹젠(대표 김태영)의 ‘뮤 온라인’이 ‘2020년 스피드 서버’를 오픈하고 ‘레벨 달성 보상’, ‘무료 서버 이전’ 등 이벤트를 진행한다.

웹젠은 6일부터 3월 12일까지 5주간 ‘뮤 온라인’에서 스피드 서버를 운영한다. ‘스피드 서버’는 캐릭터 경험치 3배 이상, 아이템 획득 확률을 10배로 상향 조정해 최대 700레벨까지 빠르게 캐릭터 레벨을 올릴 수 있는 기간 한정 특수 서버다.

스피드 서버 오픈을 기념한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스피드 서버에서 육성한 캐릭터는 서버 운영 종료와 함께 사라진다. 그러나 27일부터 3월 19일까지 3주간 무료로 구매 가능한 ‘프리미엄 서버 이전 쿠폰’을 사용하면 스피드 서버 캐릭터를 본 서버로 옮겨와 계속 플레이할 수 있다.

스피드 서버에서 육성한 캐릭터를 본 서버로 이전할 경우, 스피드 서버에서 달성한 레벨에 따라 본 서버에서 이용할 수 있는 ‘레벨 달성 보상’도 제공된다.

레벨 달성 구간은 300레벨부터 700레벨 사이에 6단계로 나뉘어져 있으며, 높은 구간에 속한 레벨을 달성할수록 좋은 보상이 준비되어 있다. 특히 700레벨을 달성 후 본 서버로 캐릭터를 이전하면 ‘레벨 달성 보상’으로 +11 블러드엔젤 방어구 세트(60일)’와 ‘+11[귀속] 3차 날개 (행운)’등의 아이템을 지급받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스피드 서버 달성 레벨 500/600/650 이후 본 서버로 캐릭터를 이전한 회원에게는 스탯 조정권, 기간 한정 펫과 악세서리, 30일 정액권 등의 추가 보상도 제공된다.

세븐나이츠, ‘유리’ 신화각성 업데이트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세븐나이츠(개발사 넷마블넥서스)’에 영웅 ‘유리’를 신화 각성하는 업데이트를 했다고 7일 밝혔다.

구미호를 모티브로 한 영웅 ‘유리’는 신화 각성을 통해 외관과 강력한 패시브 스킬을 갖춘 영웅으로 거듭난다. 신화 각성한 ‘유리’는 전투 중 생명력이 다해도 다시 한번 부활하고, 각성기를 통해 적군의 스킬 재사용 시간을 늦추는 등  아군의 전투를 지원하는 스킬을 보유했다.

넷마블은 이번 업데이트를 기념해 ‘모험’, ‘결투장’, ‘요일 던전’ 등 세븐나이츠 콘텐츠를 즐기면 ‘일반영웅 영혼조각 100개 선택권’ 등 혜택을 제공하는 업적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외에도 유리를 신화 각성하면 ‘용맹한 초록 슬라임(2성)’을 지급하고, 신화 각성한 유리를 강화하면 ‘4성 스킬북 소환권’ 등 인기 아이템을 증정하는 혜택을 제공한다.

에픽세븐, 실시간 PVP 콘텐츠 ‘월드 아레나’ 2차 프리시즌 시작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대표 장인아)가 서비스하고 슈퍼크리에이티브(김형석, 강기현 공동대표)가 개발한 ‘에픽세븐’이 실시간 PVP 콘텐츠인 ‘월드 아레나’의 2번째 프리시즌을 시작하고 신규 콘텐츠를 선보인다고 7일 밝혔다.

2차 프리시즌에서는 기존보다 개선된 기능들이 추가됐다. 먼저, 랭킹 페이지에서 1위부터 100위까지의 랭킹이 표시된다. 또한, 매칭 완료 후 우측 영웅 리스트에 조건과 상황에 따른 영웅의 상태가 표시되어 직관적인 영웅 선택이 가능해 지며 매칭 완료 후에도 전투 포기가 가능하도록 개선된다.

2차 프리시즌 오픈과 함께 신규 콘텐츠도 선보인다. 우선, 에피소드 2의 신규 지역 ‘산드라 유적’이 오픈 된다. 산드라 유적은 에피소드 2의 8번째 챕터로 10개의 메인 스테이지와 6개의 자유 스테이지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챕터에서는 시도니아 대륙 최초의 제국의 흔적들을 탐구해 나가는 에픽세븐 영웅들의 이야기를 플레이 해볼 수 있다.

이 밖에도, 각 에피소드와 서브 스토리를 통해 획득한 일러스트를 언제든지 확인할 수 있는 ‘일러스트 도감’이 새롭게 추가되며 영웅 ‘무법자 크로제’와 ‘릴리벳’의 신규 전용 장비도 업데이트 됐다.

송진원 기자  sjw@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