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6.2 화 17:25
상단여백
HOME 취재
문체부 박양우 장관, PC방에 코로나19 확산 방지 권고
김동준 기자 | 승인 2020.03.10 16:54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박양우 장관이 9일, 세종시 나성동에 위치한 PC방에 방문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마스크 착용 권장, 키보드와 마우스 소독 등 감염병 예방수칙을 안내하고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박 장관은 “개학 연기로 청소년들의 PC방 이용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철저한 방역 대책이 필요하다. 일부 PC방에서 마스크 미착용 시 입장 금지 등을 실시하고 있는데, 협회 차원에서 이 같은 자율적 운동이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어 “PC방과 같은 다중이용시설은 집단감염 우려가 가장 큰 문제다. PC방에서도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의 일환으로 한자리씩 띄워 앉기에 적극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국인터넷PC문화협회 김병수 협회장은 “PC방 입장 시 마스크 착용 의무화와 손세정제 사용은 물론, 손님이 만질 수 있는 키보드, 마우스, 헤드셋 등 모든 물품은 퇴장 시 즉시 소독하겠다.”라고 밝혔다.

이 밖에도 김 협회장은 “모든 위생 상태를 철저히 점검 및 관리하는 등 협회 차원의 PC방 안전수칙을 마련해 적극 이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김동준 기자  kimdj@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