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4.9 목 17:18
상단여백
HOME e스포츠
LCK, 리그 POG 선정 및 인터뷰 방식 변경
송진원 기자 | 승인 2020.03.24 17:04

2020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의 POG(Player of the Game) 선정과 인터뷰 방식이 2라운드부터 바뀐다. 

우선 코로나19로 중단된 리그 일정 상황과 온라인 진행 환경에 따라, 경기 후 진행했던 분석데스크는 폐지된다. 이에 분석데스크에서 진행을 맡던 ‘빛돌’ 하광석, ‘리라’ 남태유, ‘와디드’ 배인이 이현우, 김동준, 강승현과 함께 해설로 합류한다. 

분석데스크가 폐지되고 해당 출연진이 중계진으로 합류하면서 기존 분석데스크에 주어진 2장의 POG 투표권은 국내 중계진으로 통합된다. LCK 중계진은 현장에 설치된 장비로 각 라운드별 POG로 선정한 선수와 함께 실시간 라이브 인터뷰를 진행한다. 

라이엇게임즈는 25일부터 온라인으로 재개되는 LCK 2라운드 경기를 위해, 각 팀 현장에 심판과 운영인력을 파견하고 공정한 경기 진행을 도울 예정이다. 

송진원 기자  sjw@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