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4.3 금 19:19
상단여백
HOME 인사이트 최신뉴스
바른손이엔에이, 윤용기 공동대표 선임
정나래 기자 | 승인 2014.10.02 17:47

㈜바른손이앤에이는 이사회를 통해 윤용기 A스튜디오 총괄대표를 바른손이앤에이 대표이사로 선임, 박진홍-윤용기 각자대표 체제를 유지한다고 2일 밝혔다.

신임 윤용기 대표이사는 스퀘어USA의 <패러사이트이브>, THQ의 <이블 데드> 등 다수의 대작 콘솔 게임과 엔씨USA의 <길드워2>, <와일드스타>등의 게임 개발에 참여한 뒤 한국으로 돌아와 엔씨소프트의 <리니지 이터널>과 엑스엘게임즈의 <아키에이지>등 대작 MMORPG 개발을 진두지휘했고, 지난 2013년부터 바른손이앤에이의 플래그십 MMORPG <아스텔리아>의 개발을 총괄하고 있다.

바른손이앤에이는 이번 인사를 통해 박진홍 대표가 모바일 및 PC게임 국내외 영업과 경영 총괄을, 윤용기 대표가 개발을 총괄해 각자의 전문 분야에서 효율을 극대화함으로써, 1세대 온라인 게임 개발사에서 대작 MMORPG 개발과 다수의 모바일 게임을 퍼블리싱하는 메이저 게임 기업으로 거듭나겠다는 계획이다.

현재 바른손이앤에이는 자체 개발 중인 차세대 플래그쉽 온라인 MMORPG <아스텔리아>를 비롯해 모바일 액션 RPG <배틀리그>, 모바일 전략 SNG <루팅크라운>, 모바일 슈팅 RPG <마법왕국>, 그리고 자체 개발 중인 모바일 RPG <드래곤! 도와줘(가칭)> 등 다수의 게임 라인업을 준비 중에 있다.

한편, 지난 2012년부터 바른손이앤에이를 이끌어온 문양권 전 대표이사는 바른손이앤에이 이사회의 의장으로 취임한다.

20141002115205_1940.jpg

정나래 기자  lemoni1202@naver.com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나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