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15 금 20:21
상단여백
HOME 취재
콜오브듀티 모바일, 중국 출시 첫 주에 152억 벌었다
김동준 기자 | 승인 2021.01.07 11:53

액티비전의 콜오브듀티 모바일이 중국 출시 첫 주에 1,400만 달러(한화 약 152억 3,620만 원)의 수익을 거뒀다.

센서타워는 콜오브듀티 모바일이 12월 25일부터 31일까지 매출을 기준으로 중국 모바일게임 매출 4위를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동일 기간 동안 6,400만 달러(한화 약 696억 5,120만 원)의 수익을 올린 왕자영요가 1위를 기록했으며, 2위는 2,400만 달러(한화 약 261억 1,920만 원)의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3위는 2,300만 달러(한화 약 250억 3,090만 원)의 몽환서유가 이름을 올렸다.

한편, 2019년 10월 대부분의 지역에서 출시된 콜오브듀티 모바일은 전 세계에서 총 6억 4,400만 달러(한화 약 7,006억 760만 원)의 수익을 기록했다.

김동준 기자  kimdj@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