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2 금 15:48
상단여백
HOME 프리뷰
'신화 영웅 등장' 엑소스 히어로즈 시즌4의 핵심은?
길용찬 기자 | 승인 2021.06.23 18:29

모바일 RPG 엑소스 히어로즈가 24일 시즌4 업데이트를 실시한다.

라인게임즈는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신규 콘텐츠와 쾌적한 플레이 환경을 마련하는 한편, 피드백을 기반으로 편의성을 대폭 강화할 예정이다. 또한 신규 및 복귀 유저를 위한 선물과 기존 유저에 대한 혜택을 제공한다.

* 신규 지역 페다스, 영웅 3종 추가

시즌4 'FALLEN SKY'는 신규 지역 '페다스'와 천공 도시 '펜타우스'를 무대로 이야기를 펼친다. 페다스는 시즌3 'BLOODED RHAPSODY'의 주 배경이었던 세인트 웨스트의 우측 상공에 부유하는 지역이다. 선착장에서 비공정을 이용해 이동해야 한다.

베일에 싸인 세력 '쉐도우베인'의 신규 영웅 3명 '루나', '멜리사', '갈론드'도 추가된다. 쉐도우베인의 일원 중에서도 최고의 실력을 가진 요원들이다. 7월 1일까지 확률업 이벤트를 통해 높은 확률로 영입할 수 있다.

* 신규 영웅 등급 '신화' 업데이트

운명 등급보다 상위 등급인 신화 등급 영웅이 공개됐다. 이번에 공개된 신화 등급 영웅은 '미스티'. 엑소스 히어로즈 7개 국가 중 '노스 폰 프로스티'의 초대 여왕이라는 배경을 가지고 있다. 

신화 등급 영웅은 1명만 편성이 가능하며, 기존 영웅과 차별화된 성장 방식을 가지고 있다. 향후 미스티와 마찬가지로 엑소스 히어로즈의 대서사를 관통하는 신화적 영웅들이 추가될 예정이다.

최영준 디렉터는 "신화 등급은 상위 개념이라기보다 특정 콘텐츠에 특화된 영웅으로 기획됐다"라며 "범용적인 강함보다는 조커 카드와 같은 반전의 역할을 기대하고, 신화 영웅을 활용해 다양한 팀 구성과 전략적 즐거움을 느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PVE 콘텐츠 '인피니티 코어' 개편, 정규 시즌 오픈

프리시즌으로 운영됐던 '인피니티 코어'가 한층 개선돼 정규시즌으로 다가온다. 보다 다양한 페이트코어를 활용할 수 있도록 전략을 더욱 강조했으며, 새로운 산정 기준을 제시해 경쟁의 재미를 보완했다.

정규 시즌부터 랭킹에 따른 주간 보상으로 새로운 재화인 '무한의 결정'이 지급된다. 이를 통해 '레드 페이트코어(영웅 외형 및 스킬 변경 의상)'를 비롯해 다양한 상품을 준비할 예정이다.

* 최상위 등급 영웅 선택권, 영웅 성장 재화 선물

라인게임즈는 시즌4 업데이트를 기념해 '엑소스 히어로즈'의 모든 이용자들에게 특별한 보상을 지급한다.

7월 29일까지 접속한 모든 유저는 2000 제스(인게임 재화), 국가 영입 티켓 20장, 50만 골드를 받는다. 시즌4 업데이트 이후에는 골드 페이트코어 선택권도 받을 수 있다.

10+1 무료 고급 영입 이벤트도 열린다. 동일한 기간 동안 무료로 1일 1회, 합계 20회(총 220회)까지 고급 영입을 실행할 수 있다. '15일간의 선물 이벤트'를 통해서는 총 800제스, 블랙 등급 페이트코어 선택권, 초월 전용 영웅 '레쉬 아이'를 받는다.

신규, 복귀 유저에게는 별도 출석 보상 이벤트를 실시한다. 7일차에는 운명 등급(5성) 영웅 중에서도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는 시그니처 영웅 중 하나를 선택해 영입할 수 있는 '스페셜 운명 영웅 선택권'이 지급된다.

* 편의성 개선 및 업데이트

시즌4 업데이트를 통해 유저 의견 및 피드백을 수용한 편의성 개선이 이루어진다.

초월을 위해 동일한 영웅을 반복해 얻어야 하는 어려움을 없애기 위해 초월 전용 재료인 '레쉬 아이'를 준비했다. 전투 중 영웅에게 적용된 강화 효과와 약화 효과를 더욱 직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인터페이스를 개선했다. 

영웅 관리가 용이해지도록 장비 교체 및 착용, 영웅 수호석 변경 과정의 편의성도 개선된다. 상대적으로 활용되지 않은 영웅 및 페이트코어들의 스킬 구성을 개선하고, 밸런스 조정도 실시된다.

라인게임즈는 "엑소스 히어로즈는 앞으로도 꾸준한 소통을 통해 불편한 부분을 개선할 예정이며, 더욱 즐거운 경험을 선사하도록 노력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길용찬 기자  padak@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길용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