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5 월 10:07
상단여백
HOME 취재
'1천억 투자 유치' 엔픽셀, 게임계 최단 기간 유니콘 등극
최호경 기자 | 승인 2021.08.31 13:14

엔픽셀이 기업가치 1조원을 일컫는 유니콘 대열에 합류했다.

엔픽셀(공동 대표 배봉건, 정현호)은 새한창업투자로부터 1,000억 원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투자로 엔픽셀은 1조 원대 기업가치를 인정 받으며, 국내 게임업계 최단 기간 유니콘 반열에 이름을 올렸다. 유니콘 기업은 창업 10년 이하 비상장 스타트업 중 기업 가치 1조 원 이상을 평가 받은 기업을 일컫는다.

엔픽셀은 새한창업투자 및 알토스벤처스를 비롯해 글로벌 투자사 에스펙스(Aspex Management) 등에서 국내 게임사 최대 규모인 약 750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배봉건, 정현호 공동 대표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그랑사가의 안정적 서비스와 글로벌 확장은 물론 ‘크로노 오디세이’ 등 신규 AAA급 게임 개발에도 지속해서 투자해 글로벌 게임사로서의 도약을 목표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엔픽셀은 2017년 설립된 스타트업으로 지난 1월 첫 타이틀인 MMORPG 그랑사가로 구글 최고 매출 3위, 애플 및 원스토어, 갤럭시 스토어 최고 매출 1위 등을 달성한바 있으며, 이번 시리즈B 투자 유치로 글로벌 서비스를 확장하는 한편 차기작 '크로노 오디세이' 개발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최호경 기자  press@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호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