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19 화 11:49
상단여백
HOME 취재
넵튠, 모바일게임 개발사 '플레이하드' 인수
최호경 기자 | 승인 2021.09.09 09:52

넵튠이 모바일게임 개발사 ㈜플레이하드의 지분 51%를 확보하며 경영권을 인수했다.

플레이하드는 2016년 설립된 모바일게임 개발사로, 2016년에 개최된 제1회 구글플레이 인디 게임 페스티벌에서 톱3 개발사로 선정된 데 이어, 2020년 중소기업부가 창업 7년 이내의 국내 앱⋅게임 개발사의 콘텐츠 고도화와 해외 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창구’ 프로그램 톱3에도 선정된 바 있다.

최근작은 모바일 방치형 시뮬레이션 게임 히어로팩토리다. 현재까지 누적 700만 다운로드, 누적 매출 50억 원에 달한다. 이외에도 모바일게임 레드브로즈: 붉은두건용병단, 공장 주식회사를 서비스 중이다. 

공장 주식회사는 글로벌 시장에서 250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 공장에서 사용하는 프레스 기계로 각종 물건을 부수는 유튜브 콘텐츠에서 영감을 얻어 개발됐다. 세 게임의 매출과 다운로드 수는 90% 이상이 해외에서 발생된다.

플레이하드는 올해 내에 디펜스 게임 등 총 2~3개 신작 게임을 글로벌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다.

플레이하드 신중혁 대표는 "오직 글로벌 시장을 지향하며 전세계 사람들에게 인정 받을 수 있는 개발사가 되는게 목표"라고 말했다.

넵튠 유태웅 대표는 “플레이하드는 개발 방향성과 글로벌 마인드, 기업 비전 등 여러 측면에서 넵튠이 추구하는 모습을 가진 개발사”라며, ‘양사가 서로 부족한 부분을 채워가면서 긍정적인 시너지를 보여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호경 기자  press@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호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