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3.25 토 15:22
상단여백
HOME 취재
'PC MMO' 벨라토레스 개발, 앤유 300억 규모 투자유치
김소현 기자 | 승인 2022.04.04 12:53

중세배경의 실사풍 PC MMORPG '벨라토레스(BELLATORES)'를 개발 중인 앤유(대표 김정환)가 300억원 규모의 시리즈D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는 KDB산업은행과 유안타증권이 후속 투자자로 참여했고, 다올인베스트먼트(구 KTB네트워크), KB증권, 케이프투자증권, GSA PE, 웰릭스인베스트먼트, 웰컴캐피탈 등이 신규로 참여했다. 글로벌에서 주목도가 높은 PC MMORPG의 시장성과 가시화된 출시 가능성을 인정받은 결과 기업 가치는 2,5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앤유가 연내 공개를 목표로 개발 중인 벨라토레스는 언리얼엔진5를 적용한 중세풍의 실사급 비주얼을 선보일 예정이다. MMORPG의 본질을 추구하자는 목표로 생존과 모험, 제작 등 다양한 콘텐츠부터 대륙 간 패권을 쟁취하기 위한 대규모 전투까지 다채로운 역할수행이 가능한 콘텐츠가 특징이다.

이번 투자를 주도한 KDB산업은행 관계자는 "복수의 PC MMORPG를 론칭해 본 경험이 있는 앤유 핵심인력의 개발과 서비스 능력, 다양한 게임플랫폼과 문화 콘텐츠로 무한 확장되며 매출과 라이프사이클이 확대되는 대형 PC MMORPG의 IP 잠재력을 높이 평가했다"고 밝혔다.

앤유의 김정환 대표는 "현재 개발 중인 벨라토레스의 핵심기능과 많은 특징에 대한 구현이 완성됐고, 다음 게임빌드를 위해 대규모로 개발 및 서비스 인력을 확충해야 하는 상황"이라며 "이번에 확보된 재원으로 회사의 연봉과 복지 등 실질적인 업계 내 경쟁력을 높여 적극적인 신규채용은 물론 게임엔진의 고도화 등 게임 공개를 위한 준비에도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김소현 기자  press@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