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7.1 금 16:55
상단여백
HOME 취재
'손실 감수' 워게이밍, 러시아-벨라루스 사업 철수
최호경 기자 | 승인 2022.04.05 16:31

러시아와 벨라루스에 개발 스튜디오를 보유한 워게이밍이 사업 철수를 결정했다.

워게이밍은 5일 공식 자료를 통해 '전세계 사업 운영에 대한 전략적 검토를 진행한 결과 러시아와 벨라루스의 모든 사업을 포기하고 양국을 떠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워게이밍은 지난 31일 라이브 게임의 서비스와 관련된 내용을 레스타 스튜디오로 이전했으며 이 과정에서 상당한 손실이 예상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법률과 직원들의 안전을 위해 결정했으며, 벨라루스 민스크에 위치한 스튜디오 역시 폐쇄 절차를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최호경 기자  press@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호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