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8.12 금 11:14
상단여백
HOME 취재
원스토어, 수요예측 부진으로 '상장 철회'
이종호 기자 | 승인 2022.05.12 13:50

한국 통신 3사와 네이버가 설립한 앱마켓, 원스토어가 상장을 철회했다.

원스토어는 11일 "기업 가치를 온전히 평가받을 수 있는 시점에 상장을 재검토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재환 대표는 기자간담회에서 '상장 철회는 없다'고 못 박았지만 이는 이틀 만에 번복됐다. 원스토어는 "최근 주식시장 위축으로 투자심리가 얼어붙고 수요예측에서 회사의 가치를 적절히 평가받기 어려웠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원스토어의 공모 희망가는 34,300~41,700원 수준이었으나 수요예측에 참가한 기관 투자자가 이보다 낮은 가격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원스토어는 "이번 상장 과정에서 인정받은 플랫폼으로서 성장성을 실현시켜 글로벌 플랫폼으로 도약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이종호 기자  bello@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