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1 금 15:25
상단여백
HOME 인사이트 취재
넷마블, 신작게임 레이븐-크로노블레이드 공개
최호경 기자 | 승인 2014.06.10 11:43
001.JPG


CJ E&M 넷마블이 10일 신작 모바일게임 기자간담회를 열고 '레이븐'과 '크로노블레이드'를 공개했다.

두 게임 모두 액션에 중점을 둔 모바일게임으로 화려한 그래픽과 짜릿한 손맛을 장점으로 내세우고 있다. 특히 ‘크로노블레이드’는 GTA 시리즈의 아버지 ‘데이브 존스’와 디아블로의 메인 기획자로 참여했던 ‘스티그 헤드런드’가 참여해 관심을 받고 있다.
002.JPG

이날 행사에서 CJ 넷마블은 고품질 그래픽과 화려한 액션 장면이 돋보이는 게임별 홍보 동영상을 최초로 공개했다.
‘레이븐’은 마치 한편의 3D 판타지 영화를 연상시키는 그래픽과 최고 수준의 액션성을 보유한 블록버스터급 액션 RPG로 총 1,000종에 이르는 독특한 장비를 수집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003.JPG

이용자들은 각 무기 별 보유한 소환수 스킬, 세트 방어구 등 각기 다른 속성 등을 전략적으로 활용해 대규모 사냥(레이드), 이용자간 대결(PVP), 길드전 등에 도전할 수 있다.
또한 미션을 진행하며 스토리도 즐길 수 있도록 해 기존 모바일 RPG와는 차원이 다른 압도적 규모와 재미를 동시에 경험할 수 있다
유석호 STPLAY(에스티플레이) 대표는 “‘레이븐’은 PC온라인 게임을 방불케 하는 고품질 그래픽과 게임성을 갖춰 '리니지', '월드오브워크래프트', '블레이드앤소울' 등의 PC 온라인 게임을 경험한 이용자들도 충분히 만족시킬 수 있는 수준이 될 것"이라고 자신감을 피력했다.

004.JPG
'레이븐'과 더불어 CJ 넷마블이 기대하는 또 하나의 RPG 대작 ‘크로노블레이드’는 한 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역동적 전투 스킬 및 콤보가 어우러진 액션 RPG로 콘솔급의 3D 그래픽과 파워풀한 타격액션을 자랑한다.
이외 판타지, SF 등 시공간을 초월한 방대한 세계관과 2천 여개 이상의 아이템 등을 통해 월드클래스급 액션 RPG의 진수를 선보일 예정이다. ‘크로노블레이드’는 Grand Theft Auto(GTA) 시리즈의 아버지 데이브 존스(Dave Jones)와 디아블로의 메인 기획자로 참여 했던 스티그 헤드런드(Stieg Hedlund)가 개발한 게임으로 퍼블리싱 계약 쳬결 당시 업계 안팎의 관심이 집중된 바 있다.
005.JPG006.JPG

스티그 헤드런드 nWay(엔웨이) 개발총괄은 “‘크로노블레이드’는 블리자드 및 락스타노스 출신의 실력파 개발진들이 주축이 돼 만든 게임으로 한국 최고의 퍼블리셔인 넷마블과 시너지를 이뤄 글로벌 모바일 게임 시장에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CJ 넷마블은 ‘레이븐’과 ‘크로노블레이드’ 를 7월과 8월에 출시할 예정이다.

최호경 기자  ginspress@gmail.com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호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