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7.13 월 11:47
상단여백
HOME 인사이트 취재
박근혜 대통령 "게임 산업, 합리적 규제가 필요하다"
헤라 | 승인 2014.04.07 14:02

박근혜 대통령이 국내 게임 업체가 피해 받지 않는 합리적 규제의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지난 4일 경기 일산의 빛마루 방송지원센터에서 열린 문화융성위원회 제3차 회의에서 "콘텐츠 산업의 60%를 차지하는 게임 산업은 글로벌 경쟁력이 크다. 규제를 하는 데 있어서 한쪽만 바라보고 하다보면 본의 아니게 업체가 손해를 보는 예가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한 "종합적으로 검토해서 합리적인 규제가 나오도록 노력해 달라. 게임 업계도 부작용이 없도록 같이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콘텐츠 산업에서도 규제를 혁파해야 한다. 콘텐츠의 생명은 창의성인데 이것이 낡은 규제의 틀 속에 갇혀서는 발전할 수 없다"고 이야기 했습니다.

한편, 문화체육관광부는 4일 게임관련 인재 양성을 위한 게임 분야 마이스터고 관련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680_1007_4013.jpg
 
<저작권자 게임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헤라  hera@heraonline.net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헤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