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5.26 목 11:05
상단여백
HOME 인사이트 최신뉴스
네오위즈블레스스튜디오, 200억 원 투자 유치
정나래 기자 | 승인 2014.06.26 21:30

[2014-0626] ㈜네오위즈게임즈(대표 이기원)는 자회사인 ㈜네오위즈블레스스튜디오(대표 최관호)에서 LB인베스트먼트와 NH농협증권이 함께 운용하는 PEF(Private Equity Fund)를 통해 200억 원의 대규모 투자를 유치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네오위즈블레스스튜디오가 개발 중인 대작 MMORPG ‘블레스’의 향후 개발 및 서비스를 위한 것이다. 이번 투자 유치로 네오위즈블레스스튜디오는 ‘블레스’의 성과 극대화를 위한 자금을 확보함과 동시에 안정적인 개발 환경 구축 및 양질의 콘텐츠를 생산할 수 있는 기반도 마련하게 되었다.

투자처인 LB인베스트먼트와 NH농협증권은 지난 1차 비공개 시범 테스트(CBT) 이후 ‘블레스’에 대한 성공 가능성과 시장 기대를 높게 평가해 투자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블레스’는 현재 시장에서 가장 기대하는 MMORPG중 하나이다. 한재갑 총괄 프로듀서를 필두로 국내 최고 수준의 개발진 150여 명이 참여하고 있는 초대형 프로젝트로, 올 하반기 2차 비공개 시범 테스트와 내년 상반기 공개 서비스를 계획하고 있다.

네오위즈블레스스튜디오 최관호 대표이사는 “이번 투자 유치는 ‘블레스’의 가치와 성공 기대감을 시장에서 높게 평가해준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기대치에 부응하는 최상의 결과물을 만들어 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140626195818_3345.jpg

정나래 기자  lemoni1202@naver.com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나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