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5.28 토 21:37
상단여백
HOME 인사이트 취재
MVP 블랙, 히어로즈 슈퍼리그 4강 진출 성공
김지만 기자 | 승인 2015.08.22 18:08
52353.jpg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슈퍼리그(이하 히어로즈 슈퍼리그)'의 첫 4강 진출팀이 결정됐다. 주인공은 커뮤니티 오픈 우승팀인 MVP 블랙. MVP 블랙은 A조에서 단숨에 2승을 챙기며 그 저력을 확실하게 보여줬다.

22일 치러진 히어로즈 슈퍼리그 경기는 A조 승자전으로 진행됐다. 개막전에서 다나와 조커를 3:0으로 물리친 MVP 블랙과 A조 2경기에서 게임에이드 TOP을 3:0으로 완파한 스네이크와의 대결이 펼쳐졌으며 한국과 중국 최강팀들 간의 대결로 예고돼 팬들의 관심을 사로잡았다.

두 팀의 경기는 시종일관 난타전으로 이어졌다. 5세트까지 가는 접전이 펼쳐졌으며 서로 승패를 주고받은 끝에 3:2로 MVP블랙이 승리를 거뒀다.

1세트 저주받은 골짜기에서 진행된 첫 번째 대결은 MVP 블랙이 승리했다. 벤픽에서부터 변수를 둔 스네이크와 교전에서 우위를 점한 MVP 블랙의 경쟁은 결국 우두머리를 가져가면서 초반 불리함을 이겨낸 MVP 블랙에게 돌아갔다.

스네이크는 최근 업데이트된 수도사 카라짐과 해머상사 등을 선택해 변칙적인 조합을 사용, 초반부터 앞서나갔으나 MVP 블랙의 운영에 밀리면서 패배했다.

18421e009a3685a839dcc11242de3cbc.jpg

2세트 하늘사원에서 진행된 경기는 스네이크 차지였다. 스네이크는 교전에서 MVP 블랙에게 패배하면서 끌려 다니는 듯 했으나 경험치 측면에서는 앞서나가 후반부까지 경기를 끌고 갔다. 결국 스네이크는 우두머리와 사원 등의 효율적인 점령과 지속적인 소규모 전투의 승리를 앞세워 1:1을 만들었다.

승부의 분수령이었던 3세트는 2세트의 패배를 만회한 MVP 블랙이 가져갔다. 거미여왕의 무덤에서 진행된 경기는 벤픽부터 MVP 블랙이 제라툴과 요한나, 아즈모단을 확보하고 스네이크가 케리건을 선택하는 등 치열하게 전개됐다.

결국 3세트는 락다운 진재훈의 제라툴로 승패가 명확히 갈렸다. MVP 블랙은 제라툴의 힘을 앞세워 중소규모 교전에서 연전연승을 이어갔으며 결국 승리까지 거뒀다.

쉽게 끝날 것 같았던 경기는 스네이크의 4세트 반격으로 2:2 동률이 되면서 흥미진진하게 흘러갔다. MVP 블랙은 초반에 좋은 흐름으로 경기를 이끌어갔지만 중반 이후 정원공포를 앞세운 스네이크에게 완벽하게 패하며 끌려 다녔다. 결국 경기는 스네이크가 승리해 최종전인 5세트로 이어졌다.

4강전 진출을 위한 마지막 5세트 경기는 용의 둥지에서 진행됐다. MVP 블랙은 사인 윤지훈의 아서스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면서 스네이크와 경험치 차이를 벌려나갔다. 스네이크는 역습을 감행하며 역전을 노렸으나 결국 MVP 블랙의 공세를 막지 못했고 승리를 내주면서 패배했다.

최종 스코어 3:2로 승리를 거둔 MVP 블랙은 가장 먼저 4강에 오르는 기쁨을 맛봤다. 스네이크는 최종전으로 밀려 나면서 다나와 조커와 게임에이드 TOP과의 패자전 승리팀과 4강을 향한 재도전에 나선다.


김지만 기자  ginshenry@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