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8.19 금 18:58
상단여백
HOME 인사이트 최신뉴스
리그 오브 레전드, 129번째 신규 챔피언 ‘진’ 공개
김지만 기자 | 승인 2016.02.02 17:35

일정 수의 공격 후 장전이 필요한 독특한 원거리 딜러

덫과 궁극기 사거리 활용으로 팀 플레이에 기여할 수 있는 챔피언,활약 기대

플레이어 이해 돕기 위한 ‘입롤의 신’ 영상 콘텐츠도 함께 공개

2016년2월2일,서울 세계적인 온라인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LoL)’의 개발 및 유통사인라이엇 게임즈(한국대표 이승현,www.leagueoflegends.co.kr)가129번째신규 챔피언인 ‘진(Jhin)’을 공개했다.

‘잔혹극의 거장’이라는 별명을 가진 진은 추가 공격 속도 및 치명타 확률에 따라 공격력이 증가하며 일정 수의 공격 후 재장전이 필요한 새로운 유형의 원거리 챔피언이다.곳곳에 함정을 설치하고 보이지 않는 거리에서부터 공격을 가할 수 있는 등 색다른 플레이를 펼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기본 지속 효과이자 무기의 이름인 ‘속삭임’에는 네 발의 총탄이 들어가는데,마지막 한 발엔 항상 치명타가 발동해 대상이 잃은 체력에 비례한 추가 피해를 입힌다.치명타 발동 시 공격 속도에 비례해 이동 속도가 크게 상승해,이를 활용해 체력이 많이 소진된 적에게 공격을 적중시키면서 추격할 수 있다.

진의 기본 공격 사거리는 평균 수준이지만 ‘춤추는 유탄’ 기술을 활용해 공격로 전투를 유리하게 이끌 수 있다.춤추는 유탄은 적 사이를 여러번 튕기며 피해를 입히기 때문에 모여있는 적을 처치할 때 유리하며,그 스킬로 적을 처치하면 튕길 때 마다 피해량이 증가한다.

기본 공격이나 스킬에 적중당하거나 아군의 공격에 피해를 입은 적에게 몇 초 동안 표식을 남기는 ‘살상연희’도 독특한 스킬이다.사용시 일직선으로 장거리 저격을 통해 피해를 입히며,이미 표식이 있는 적에게는 추가적인 속박 효과를 선사한다.

‘강제 관람’ 스킬을 사용하면 보이지 않는 덫을 설치할 수 있다.적 챔피언이 그 위를 지나면 발동하여 대상을 드러내고 넓은 둔화 영역을 생성한다.덫이 발동되면 살상연희 표식이 적용되며,잠시 후 폭발해 범위 안의 적에게 피해를 입힌다.

궁극기인 ‘커튼 콜’은 넓은 범위 안에 표식이 있는 적군을 모두 드러내며,적중한 적 챔피언에게 잃은 체력에 비례한 피해를 입히고 둔화시키는 탄환 네 발을 발사한다.커튼 콜 스킬의 긴 사거리로 인해 보이지 않는 거리에서부터 공격함으로써 상대를 무력화시키는 등 다대다 전투에서 특히 빛을 발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라이엇 게임즈는 진의 공개와 함께 신규 챔피언의 활용법을 설명하는‘입롤의 신 진 편’영상을 공개했다.이번 편에는KT롤스터의 원딜러로 활약 중인 ‘Arrow’ 노동현 선수가 출연해 다양한 팁을 전달한다.또한 그간 다수의 플레이어로부터 출연 요청이 쇄도했던 김동준 해설위원도 함께 자리해 큰 호응이 예상된다.한편 입롤의 신 애청자들을 위한 ‘입롤의 신 감상평 이벤트’를 통해 ‘진 챔피언과 하이 눈 진 스킨 세트’를 지급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권정현 라이엇 게임즈e스포츠커뮤니케이션 본부 총괄 상무는 “진은 팀 플레이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킬 새로운 챔피언”이라며,“이전에 볼 수 없는 스타일을 바탕으로 플레이어 여러분들이 더욱 다양한 팀 전술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신규 챔피언 진.jpg

김지만 기자  ginshenry@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