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5.28 토 21:37
상단여백
HOME 보도자료
리그 오브 레전드, 함께 게임 즐기는 ‘클럽 시스템’ 도입
김지만 기자 | 승인 2016.03.17 20:26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LoL)’의 개발 및 유통사 라이엇 게임즈(한국대표 이승현, www.leagueoflegends.co.kr)는 LoL에 ‘클럽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17일 밝혔다.

클럽은 LoL 내에서 생성∙가입할 수 있는 플레이어 그룹으로, 5대 5의 팀 플레이가 주를 이루는 LoL에서 다른 플레이어들과 함께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또한 클럽을 통해 플레이어간 커뮤니케이션을 원활히 할 수 있는 기능들도 새롭게 선보여, ‘함께 즐기면 더욱 재미있는 게임’이라는 LoL의 매력도 더욱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버전에서는 한 클럽에 50명까지 활동할 수 있으며 최대 인원 수는 차차 늘려나갈 계획이다. 각 플레이어는 초대를 통해 최대 3개의 클럽에 가입할 수 있으며 최초 클럽 생성자에게는 클럽장의 권한을 부여해 회원을 관리할 수 있는 기능과 클럽용 공지를 게시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클럽에 소속된 플레이어간의 소통을 위한 다양한 기능도 제공된다. 먼저 로그인 시 클럽 채팅방이 상시 표시돼 같은 클럽 구성원과 즉시 대화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자신이 속한 클럽 중 메인 클럽을 선택 가능하며 의사에 따라 클럽 채팅방, 클럽 목록, 게임 화면 등에서 소환사명 옆에 클럽 명을 태그형태로 표기할 수 있다. 또한 클럽 내에서 별도의 파티를 생성해 보다 친근한 플레이어들끼리 소규모 집단을 구성할 수도 있다.

이번에 첫 선을 보인 클럽 시스템은 향후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통해 클럽 멤버 간의 소통을 위한 기능들이 점진적으로 보강될 예정이다.

권정현 라이엇 게임즈 e스포츠커뮤니케이션 본부 총괄 상무는 “LoL의 가장 큰 재미 중 하나는 함께 즐기는 팀 플레이”라며, “게임 내 소통을 통해 팀 플레이의 재미를 더할 수 있도록 향후 클럽 시스템을 더욱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만 기자  ginshenry@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