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6.2 화 17:25
상단여백
HOME 이벤트&소식
엔미디어플랫폼, 카카오페이 결제 프로모션 진행 및 블소 레볼루션, 티저 사이트 오픈
송진원 기자 | 승인 2020.03.17 16:19

엔미디어플랫폼, ‘게토’ PC방 ‘카카오페이 결제’ 론칭 프로모션 진행

엔미디어플랫폼(대표 송재화)은 10일 ‘게토(GetO)’에 ‘카카오페이 결제’ 서비스를 론칭했다.

‘카카오페이 결제’ 론칭과 함께 ‘게토(GetO)’ PC방 점주들을 위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3월 17일부터 카카오페이 가맹 점주 2,000명에게 ‘카카오페이머니(5만 원)’를 선착순으로 제공한다.

한편, 카카오페이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타격을 입고 있는 가맹점주들을 위해 지난 3월 11일부터 6월 30일까지 ‘카카오페이머니’에 대한 결제수수료를 전액 지원한다. 해당 기간 가맹점주들은 ‘카카오페이머니’로 이뤄진 결제에 대한 수수료를 지급하지 않아도 된다.

카카오페이를 통한 결제 시 PC방 유저들은 결제를 위하여 자리 이동의 번거로운 과정 없이도 주문과 동시에 PC방 좌석에서 편리하게 PC방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상품을 결제할 수 있다.

영원한 7일의 도시, 4월 업데이트 사전예약 이벤트 실시

가이아모바일 코리아(대표 양용국)에서 서비스 중인 ‘영원한 7일의 도시’가 오는 4월 중 단행할 예정인 대규모 업데이트를 앞두고 이를 위한 사전예약 이벤트를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17일부터 시작하는 사전예약 이벤트의 이름은 ‘해변 이벤트 기념 사전예약’으로 종료 기간은 4월 16일로 약 한달 동안 진행된다. 이 기간 동안 특별 페이지를 통해 사전예약 이벤트에 참여할 경우 이벤트가 끝난 후 전원 에게 보상으로 보라색 품급의 명란과 영혼파편 10개와 금화 5만이 제공될 예정이다. 이 중 보구 명란은 신기사의 무기 아이템으로써 마법 공격형 캐릭터를 육성하는 데 최고의 성능을 자랑하는 희귀 아이템이다. 

또한 ‘영원한 7일의 도시’는 해변 이벤트 기념 사전예약 기간 중 이벤트 참여자 수에 따라 단계별로 추가 보상을 지급할 예정이다. 달성해야 하는 인원수는 1단계 1만 명, 2단계 3만 명, 3단계 5만 명이며, 1단계 달성 인원 충족 시에는 오팔 7개, 2단계 인원 달성 시에는 오팔 7개 및 A등급 기억결정 2개, 3단계 달성 인원 완료 시에는 오팔7개와 S급 기억결정 1개가 차례차례 누적 지급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영원한 7일의 도시’는 위 이벤트 기간 중 네이버 공식 카페와 트위터 등 플레이어들이 게임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다양한 경로를 통해서도 돌발 이벤트를 진행하고, 이를 통해 플레이어들에게 보상을 획득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영원한 7일의 도시’는 오는 4월 2일 업데이트를 실시하고 플레이어들이 이후 진행할 계획인 해변 이벤트에 참가할 경우 한정 신기사 빌트와 신기사 이자크의 수영복을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블소 레볼루션, 아시아 시장 출시 티저 사이트 오픈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이하 블소 레볼루션) 아시아 시장 출시를 앞두고 티저 사이트를 오픈하고 신규 영상을 공개했다고 17일 밝혔다.

넷마블은 오는 24일부터 한국, 일본, 중국, 베트남을 제외한 아시아 24개국에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 사전등록을 실시하고 상반기 이들 국가에 정식 출시할 계획이다.  

지난 2018년 12월 국내에 출시한 '블소 레볼루션'은 ‘블레이드 & 소울’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해 원작의 세계관과 콘텐츠를 모바일로 재해석한 모바일 MMORPG다.

이 게임은 한국에서 출시 당일 애플 앱 스토어 매출 1위, 다음날 구글 플레이 매출 2위를 달성했으며, 지난해 대한민국 게임대상 ‘우수상’을 수상했다. 또 구글 플레이의 ‘2019 올해를 빛낸 경쟁 게임’ 및 ‘2019 올해의 베스트 게임’으로 선정된 바 있다.

티저 사이트 속 영상에는 게임의 핵심 캐릭터 진서연의 등장을 예고했다. 

송진원 기자  sjw@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