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9 목 19:08
상단여백
HOME 취재
MS, 엘더스크롤 개발사 '베데스다' 인수
김동준 기자 | 승인 2020.09.22 11:36

마이크로소프트(MS)가 엘더스크롤, 폴아웃 시리즈 등을 제작한 베데스다를 품었다.

MS는 21일, 베데스다의 모회사 제니맥스 미디어와 75억 달러(한화 약 8조 7,255억 원) 규모에 달하는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MS 역사상 최대 규모의 인수합병(M&A)이다.

이번 인수로 MS는 제니맥스 산하의 베데스다 소프트웍스, 베데스다 게임 스튜디오, 둠 시리즈를 개발한 이드 소프트웨어, 디스아너드를 개발한 아케인 스튜디오 등의 스튜디오 및 배급사를 확보했다.

또한 인수를 통해 엑스박스의 약점으로 꼽히는 AAA급 타이틀 수급 문제를 해결했으며, 향후 베데스다의 신작 타이틀은 출시 당일 엑스박스와 PC 모두 게임 패스에 추가된다.

MS의 사티아 나델라 CEO는 “베데스다는 모든 게임 분야에서 성공을 거두었다. 전 세계 유저들에게 힘을 실어주고자 하는 우리의 야망은 더욱 힘을 얻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김동준 기자  kimdj@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