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5.28 토 21:37
상단여백
HOME 인사이트
북유럽 세계관-오픈월드, 대규모 MMO 오딘이 온다
최호경 기자 | 승인 2021.05.13 19:04

경쟁이 치열한 MMORPG 장르는 점점 더 거대화되고 최신기술이 반영되고 있다.

유저들의 시선을 사로잡기 위해 최신 그래픽엔진을 사용하고, 몰입도를 위해 세계관은 확대되거나 정교하게 구성된다.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를 준비 중인 MMORPG 오딘 역시 이러한 트렌드가 전부 담긴 게임이다.

언리얼엔진4 기반의 최신 그래픽으로 세계를 그려냈으며, 3D스캔과 모션 캡쳐를 활용해 사실적인 움직임을 담아냈다. 유저들이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낼 게임에 생동감을 불어넣는 작업이다. 

MMORPG의 그래픽과 전투는 중요하다. 대부분의 모바일게임이 자동전투 기반으로 플레이 되지만 이를 보면서 느끼는 만족감은 상당히 크게 작용한다. 때문에 많은 개발사들이 최신기술로 캐릭터와 모션을 만들고 게임 속 월드를 방대하게 구현한다.

 

과거 블레이드로 전투의 재미를 선보였던 김재영 대표의 차기작 오딘이 기대를 모으는 이유다. PC와 비교해 작은 화면과 캐릭터로 전투의 재미를 선보이는 것은 노하우가 필요하다. 

더 나아가 오딘은 로딩 없는 오픈월드로 구현된다. 이미 리니지2M를 즐겨본 유저들은 오픈월드에서 즐기는 대규모 전투와 이동 등이 기존 게임과 비교해 훨씬 나아진 편의성을 경험한 바 있다. 오딘과 마찬가지로 앞으로 많은 MMORPG가 오픈월드로 개발될 가능성이 높다. 

또한 오딘은 모바일과 PC온라인에서 모두 플레이하는 멀티플랫폼 게임으로 준비되어 PC온라인에 가까운 그래픽과 편의성을 모바일에서도 느낄 수 있을 전망이다.


몰입도와 재미를 더할 게임의 세계관은 MMORPG 유저들이 좋아하는 북유럽 기반이다. 신과 다양한 종족이 존재하고 드래곤과 같은 신화 속 몬스터가 등장한다. 익숙하면서도 몰입할 수 있는 종족과 등장인물, 스토리로 오딘의 세계관이 꾸며진다.

종족별로 지역 거점을 가지고 있어 별도의 스토리가 준비 중인 것으로 보이며, 시네마틱 영상에서 공개된 신과의 대립도 세계관의 흥미로운 부분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방대한 월드, 세계관, 최신 그래픽 기반의 캐릭터와 전투 등 오딘은 기존 대규모 MMORPG의 특징을 모두 담고 있다. 

한동안 시장에 대작으로 부를 만한 모바일 MMORPG가 등장하지 않았는데 오딘은 기존 유저들이 관심을 가질 만한 수준의 게임으로 보인다. 오딘의 사전예약은 8일 만에 200만을 넘기며 유저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최호경 기자  press@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호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