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7.5 화 21:46
상단여백
HOME 취재
펄어비스, 지스타에서 붉은사막-도깨비 만든 차세대 게임엔진 주제 발표
김도아 기자 | 승인 2021.11.15 12:04

펄어비스가 지스타 2021에 열리는 지스타 글로벌 게임 컨퍼런스에 참여해 '차세대 엔진 개발 포스트모뎀'을 주제로 19일 벡스코 컨벤션홀 201호에서 발표한다. 

발표는 고광현 펄어비스 리드 엔진 프로그래머가 맡는다. 펄어비스 차세대 게임 엔진에 사용되는 다양한 기술과 ‘펄어비스가 어떤 목표를 갖고 게임 엔진을 개발하고 있는지’, ‘차세대 게임 엔진에 주력할 부분이 무엇인지’ 등을 확인할 수 있다.

펄어비스가 개발 중인 신작 붉은사막과 도깨비, 플랜8에 적용된 엔진의 '광원’, '대기', ‘기하’, ‘물리’ 처리 기술 등 전반적인 내용을 공개한다.

펄어비스는 자체 게임엔진을 개발하는 등 게임 기술적인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신작과 병행해서 개발 중인 차세대 게임 엔진은 최고 수준의 그래픽과 멀티 플랫폼 지원 등 최신 기술을 갖추고 있다. 

사실적인 질감 표현과 광원 효과 등 최고 수준의 그래픽 구현, 빠른 개발 속도 확보, 멀티 플랫폼 지원 등을 목표로 개발되고 있다. 게임 엔진으로 효율적인 개발 프로세스와 파이프라인을 구축했다. 

김도아 기자  kda@gameinsight.co.kr

<저작권자 © 게임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